서교인문사회연구실은

 

  • 독립적이고 자율적인 연구자들이 모여 함께 학습하고 활동하는 집단입니다.
  • 현실적 쟁점들에 관한 연구를 통해 새로운 사회와 삶의 형식을 모색하고자 합니다.
  • 전문성과 대중성이라는 낡은 선택지를 넘어, 현실 안에서 사유하고 사유 속에서 현실을 구체화하는 공부를 지향합니다.
  • 2017년 첫 발을 뗀 서교연구실은 해방적 사유와 실천의 전통 속에 우리 스스로를 기입하며, 자유로운 개인들의 연합체가 되고자 합니다.